메타, 대규모 예산 삭감 예고…"회사 더 작아질 것" > 테크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테크

메타, 대규모 예산 삭감 예고…"회사 더 작아질 것"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테스트
댓글 0건 조회 2,481회 작성일 22-09-30 12:21

본문

마크 저커버그 CEO, 사내 질의응답 통해 예산 감축 공식화페이스북, 인스타그램 운영사 메타가 2004년 출범 이래 첫 대규모 예산 삭감과 고용 동결, 그리고 팀 구조조정 등을 예고했다고 블룸버그통신 등 외신은 29일(현지시간) 보도했다. 마크 저커버그 메타 최고경영자(CEO)는 사내 질의응답 시간에 급성장 시대가 종식했다며 이렇게 밝혔다.

마크 저커버그 CEO는 “불안정한 경제 상황 속 다소 보수적으로 계획을 세우고 있다”며 “성과가 좋은 부서를 포함해 대부분 팀을 대상으로 예산을 감축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 메타 직원 수는 올 상반기 기준 8만3천500명가량으로, 2분기엔 5천700명을 신규 채용했다.

월스트리트저널(WSJ)은 메타 내부 사정에 정통한 전현직 관리자 말을 인용해, 회사가 부서 재정비와 새로운 팀에 지원하는 방식으로 상당수 인력을 내보내고 있다고 최근 전한 바 있다. 30일 내 다른 팀으로 이동하지 못할 경우 자연스럽게 해고되는 까닭에 직원들 사이에선 ‘30일 리스트’로 불린다.

0002269585_001_20220930105901296.jpg?type=w647
마크 저커버그 메타 CEO (사진=씨넷)
저커버그는 “설립 후 18년 동안 매년 빠르게 성장했지만, 근래 처음으로 매출이 제자리걸음을 했다”면서 “내년 말까지 회사가 약간 더 작아질 것”이라고 했다. 메타는 올 초 1분기 실적 발표에서 연간 약 950억달러(약 136조원) 규모의 투자 비용을 30억달러(약 4조3천억원)가량 줄이기로 했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상단으로

㈜메듀플 주소 : 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 77길 62, 423호 대표자 : 임효진 사업자등록번호: 814-86-01950 취재의뢰 및 기자신청 문의 : peppanews11@gmail.com 연락처 : 02-598-7807

Copyright © peppanews.com All rights reserved.